모든 사랑에 불륜은 없다 : 마광수 문화비평집


 

마광수 지음 | 에이원북스 | 2008 4

 

 즐거운 사라를 비롯한 몇몇의 책에 대한 외설 여부로 언론매체에 소개 된 것을 계기로 작가 마광수를 알게 되었다. 하지만 그의 책을 읽을 기회도 그리고 굳이 그의 책을 찾아서 읽을 필요도 없었기 때문에 내게 그에 대해서 아는 것이라고는 언론매체에서 떠드는 것뿐이었다. 그러다가 최근 한 개그 프로그램에서 명문대 마교수라는 캐릭터로 활동하는 개그맨을 보고 잠깐 작가 마광수에 대한 기억을 떠올릴 수 있었고 그리고 지금 이야기하려는 책 모든 사랑에 불륜은 없다를 읽어 볼 기회도 갖게 되었다.

 

 사실 책을 읽기 전부터 책에 대한 관심은 매우 큰 편이었다. 우선은 논란거리의 중심에 있는 저자의 책이라는 점이 그 첫 번째 이유였고, 수 많은 논란 속에서 과연 그의 책을 직접 읽어 보고서 말하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하는 궁금증은 두 번째 이유였다. 그리고 그 궁금함에는 논란 속의 사람들이 간과(看過)하고 있는 작가만의 가치가 있을 것 같은 기대치도 포함되어 있었다.

 

 이 책 모든 사랑에 불륜은 없다에서 저자 마광수가 이야기하려고 하는 바는 위선과 이중성에 대한 비판으로 보였다. 그리고 그 속에서 뿌리 박힌 도덕주의적 관점으로 인해 성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하지 못하는 사실을 개탄하는 것으로 보였다. 그리고 결국 저자 자신은 금지된 것에 대한 끈임 없는 도전을 하는 사람이고 야한 것이 좋다고 당당히 밝히는 것 또한 그 연장선 상에 있다고 주장한다.

 

 이 책을 읽어 가면서 가장 공감했던 부분은 우리나라 문학은 지나치게 교양주의적인 지적이다. 내가 읽어 온 책의 자취만 봐도 사람이 살아가면서 생기는 생각과 감정에 주목해 이야기를 풀어가고 작가의 가치관을 독자에게 이야기하는 책보다는 책을 읽어 나가는 것을 통해 내가 지적인 수준을 채워주는 느낌이 주는 책이 대부분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쉬움이 없었던 것은 아니다. 우선은 문화 비평집이라는 점을 제목에 당당히 밝히고 있지만, 책의 많은 부분에서 직간접적으로 자신을 옹호(擁護)하는 내용이 많았기 때문이다. 또한 1990년을 전후에 쓴 글이 책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어서 2008년에 출판한 문화 비평집이라고 이야기하기에 적당하지 않았다.

 

by 고무풍선기린 | 2008/06/15 22:15 | | 트랙백(1) | 핑백(1) | 덧글(5)

트랙백 주소 : http://withthink.egloos.com/tb/442521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파아랑(ahnjinho) at 2009/08/11 01:33

제목 : 모든 사랑에 불륜은 없다 - 자유로음 또는 솔직함
모든 사랑에 불륜은 없다 - 마광수 지음/에이원북스 고무풍선기린 님이 보내주신 책. 지난 번에 읽은 마광수 교수의 책 -2009/07/10 - [문학] - 발랄한 라라 - 솔직한 성 표현과 상상력- 아무 것도 모르고 읽었던 발랄한 라라의 과감함과 솔직함/자유로움에 놀라기도 했지만, 이번 책도 예상 밖의 책이었다. 발랄한 라라와 비슷할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에세이 식으로 나름 차분한 어조로 말하기 때문. 물론, 표현에서만 차이가 있을 뿐 내용에서......more

Linked at 고무풍선기린의 Contrapo.. at 2008/10/04 17:20

... 마광수 지음| 평단 | 2008년 9월 책 ‘발랄한 라라’는 ‘모든 사람에 불륜은 없다 : 마광수 문화비평집 ( http://withthink.egloos.com/4425211)’ 이후 작가 마광수의 책을 직접 읽어 보는 두 번째 책이다. 전작을 통해 작가는 주장하는 지나치게 교양주의적인 우리나라 문학에 대해 아쉬움을 ... more

Commented by 12 at 2009/05/13 07:31
...작가가 무슨 말을 하고싶은지는 대표글만으로도 이해가 갑니다만......

본뒤에 드는 생각...

니 마누라가 바람나 봐야 불륜이 없단 소릴 안하지 -_-;ㅋㅋㅋㅋ
Commented by 고무풍선기린 at 2009/05/13 14:28
이유는 무엇인지 몰라도
부인과 헤어진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사랑을 계속 탐구하는 것으로
제게는 보였습니다.

Commented by 파아랑 at 2009/08/11 01:33
제대로 읽었는지 모르겠네요...그저 보내주신 책 가볍게 읽어보았습니다.^^:
Commented by 고무풍선기린 at 2009/08/12 00:45
이글루스까지 찾아오셔서 덧말 남겨주셨네요. ^^

가법게 읽어 보셨다니 다행입니다.
Commented by 빨간구두아가씨 at 2010/08/27 21:42
8월 28일 토요일 오후 4시! 신촌현대유플렉스에서!! 신촌의 문화 아이콘이라 할 수 있는 마광수 (연세대교수)를 초청하여 김노암 아트디렉터와 팝아티스트 강영민이 자유롭게 풀어가는 신촌과 젊은이 문화에 대한 흥미진진한 토크쇼에 초대합니다. 12층 갤러리에서 마광수를 포함한 16명 현대작가들의 작품도 전시중이오니 오셔서 함께 관람하세요.^^
현재 공식블로그에서 무료티켓 접수중이오니 꼭 참여하셔서 좋은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http://blog.naver.com/uplexgallery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